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4-19 오후 05:11:2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종교
 충효사, 불기2562년 부처님 오신날 봉축행사 “인생난득(人生難得)이고 불법난봉(佛法難逢)이라”
한화갑 한반도평화재단 총재, 김진철 목사(대한예수교 장로회 총회장) 등 어르신들 초청 노래자랑대회, 김성환 가수 겸 탤런트, 규리 등 축제 분위기
경북동부 관리자 기자 / d3388100@hanmail.net입력 : 2018년 05월 23일(수) 20:10
ⓒ 경북동부신문
 불기 2562년 부처님오신날인 22일 대한불교조계종 충효사와 10교구 본사인 은해사를 비롯 영천지역 사찰에서도 부처님 오신날 봉축법요식이 일제히 열렸다.
 자양면 충효사에서 봉행된 법요식은 중생을 깨우치고자 북과 종을 울리는 명종(鳴鐘) 의식으로 시작해 육법공양, 법어, 아기 부처님을 씻기는 관불(灌佛)의식 등을 봉행했다.
 이날 행사에는 한화갑 한반도평화재단 총재, 이만희 국회의원, 성낙균 대한노인회 영천시지회장, 조낙중 영천시노인대학학장, 최용수 임고농협조합장과 탤런트 김성환씨 등 지역기관장과 전국에서 많은 신도들이 참석했다.
 특히 대한예수교 장로회 총회장 김진철목사가 특별히 봉축법회에 참석해 축사를 나눠 종교를 뛰어 넘는 행사로 진행됐다.
 법요식에 이어 충효사에서 지역 어르신들 초청 효도잔치와 노래자랑대회가 열려 한바탕 축제분위기를 연출했다.
 노래자랑대회는 김성환 가수겸 탈렌트, 색소폰 가수 규리 등 인기가수들이 대거 출연해 축제 분위기가 됐다.
 충효사 해공 큰스님은 “일체중생들에게 진리의 문을 열어 주시기 위해 부처님이 오셨다. 부처님이 이 땅에 오시지 않았다면 우리는 아마 암흑세계에서 허덕이고 있을 것”이라며 “부처님께서 우리들의 마음을 열어 주시고, 눈을 뜨게 해 주시고, 진리를 얻게해 주셔서 사람도리를 하며 살아가고 있다. 인생난득(人生難得)이고 불법난봉(佛法難逢)이라 불법을 만나다는 것이 쉬운일이 아니니 인연을 소중히 해야 한다”고 봉축 법어를 전했다. 
 문준표 기자
경북동부 관리자 기자  d3388100@hanmail.net
- Copyrights ⓒ경북동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동정
이 사람
데스크 칼럼
가장 많이 본 뉴스
회사소개 구독신청 광고문의 제휴문의 기사제보 개인정보취급방침 윤리강령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상호: 경북동부신문 / 주소: 경상북도 영천시 최무선로 280 / 발행인.편집인: 이도협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도협 / /편집국장 최병식 / 논설주간 조충래
논설실장 박경수 / mail: d3388100@hanmail.net / Tel: 054-338-8100 / Fax : 054-338-813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264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