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5-24 오후 04:09:4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이 사람
[이사람]-김주활 영천시농민회장
“어려운 농업현실, 회원들의 화합과 단결로 해결하겠습니다”
경북동부 관리자 기자 / d3388100@hanmail.net입력 : 2019년 02월 21일(목) 13:59
ⓒ 경북동부신문
"농업과 농촌발전의 중심적 역할을 수행하기 위해 회원들과 합심하여 안전한 먹거리 생산과 부자농촌 만들기에 앞장서겠습니다”

지난12일 영천시농업기술센터에서 취임식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을 하고 있는 김주활 영천시 농민회장은 “어려운 농업현실을 회원들의 화합과 단결로 잘 사는 영천 만들기에 일익을 담당하겠다“고 취임 소감을 말했다.

김 회장은 “식생활 문화의 변화와 이상기후 등으로 갈수록 어려운 농업현실이지만 이럴 때일수록 농민 간 화합과 단결로 헤쳐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26년전 농민회 창립당시 부터 농민회가 과격한 시위 단체로 시민들에게 각인돼 있다는 점을 알고 있다”고 밝힌 김 회장은 “최근 농민회 조직이 많이 변화되고 있다”고 강조했다.

김 회장은 “영천시 농민회는 지회별 매월 한차례 월례회를 갖고 전정 등 농업관련 교육을 통해 회원들간 친목을 도모하고 있다”며 최근 농민회 활동을 설명했다.

“진정으로 농업농촌을 지키고 농업의 공익적 가치를 보존하고자하는 의지가 있다면 더 늦기 전에 농민수당 도입을 위해 나서야 한다"고 강조한 그는 ”농민수당 도입“을 촉구했다.

특히 “올해는 1박2일 일정으로 열리는 전국농민회총연맹 경북도연맹 2019년 가족한마당 행사가 영천에서 열리는 만큼 더 큰 책임감을이 느껴진다”고 밝힌 김 회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영천을 알리고 홍보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영천시농민회는 매년 풍년을 기원하는 농사 기원제와 손모심기 행사를 통해 농업의 중요성을 알리고, 수확한 쌀로 독거노인 및 불우이웃들에게 매년 나눠주고 있다.

김 회장은 쌀 개방을 막아내고 농산물의 정당한 가격을 보장받기 위해 사람답게 살기위해 농민회원들은 모든 조치를 다 하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농업·농촌의 공익적 가치 인정과 농가 기본소득 보장을 위한 농민수당(농민기본 소득제)의 도입, 기후변화 및 기상이변에 따른 재해대책의 확대지원 등 농민들을 위한 정부의 획기적인 대책을 촉구했다.

김 회장은 “20여일 밖에 남지 않은 전국 조합장 동시 선거가 최근 과열되고 있는 느낌”이라며 “조합장 선거가 깨끗하게 이뤄지도록 농민회는 지켜보고 있다”고 했다.

임고에서 40년째 사과와 복숭아 등 과수 농업에 종사해온 김주활 회장은 1994년 영천시농민회 창립 당시부터 농민운동에 적극적으로 활동하고 있다.
경북동부 관리자 기자  d3388100@hanmail.net
- Copyrights ⓒ경북동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동정
이 사람
데스크 칼럼
가장 많이 본 뉴스
회사소개 구독신청 광고문의 제휴문의 기사제보 개인정보취급방침 윤리강령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상호: 경북동부신문 / 주소: 경상북도 영천시 최무선로 280 / 발행인.편집인: 양승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양승원 / /편집국장 최병식 / 논설주간 조충래
논설실장 박경수 / mail: d3388100@hanmail.net / Tel: 054-338-8100 / Fax : 054-338-813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264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