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 2023-06-01 17:45:1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종합
금호강둔치 꽃밭 영천의 새로운 명소로 부각
‘보라색 유채(딤스로켓)’ 만개 외지인도 방문 이어져
경북동부 관리자 기자 / d3388100@hanmail.net입력 : 2023년 05월 24일(수) 17:17
영천시가 힐링공간인 ‘금호강 둔치 꽃밭’을 조성해 시민들의 발길을 사로잡고 있다. 

ⓒ 경북동부신문
이곳에는 최근 ‘보라색 유채(딤스로켓)’가 만개해 꽃 구경을 위해 시민들은 물론 많은 외지 방문객들이 몰려들고 있다.
최근 전국 각지에서 수천 명의 방문객이 이곳을 찾았다. 특히 주말엔 날씨와 상관없이 이용자가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보라색 유채는 작년 10월에 파종해 겨울을 나고, 지난 4월부터 개화해 5월에 만개해 장관을 이루고 있다.
금호강 둔치 꽃밭은 어린이날 연휴와 어버이날을 하루 앞두고 꽃구경을 하기 위해 가족 단위로 많이 찾았다. 
사진 동호회 및 개인들은 동이 틀 무렵 사진을 찍기 위해 긴 렌즈가 달린 카메라를 들고 셔터를 누르는 등 촬영에 심혈을 기울였다. 
우산, 모자, 드레스 등 촬영에 필요한 소품을 활용한 사람들은 해가 지기 전까지 보라색 꽃밭에선 누구나 모델이 된다.
이곳에서 연인 및 젊은 층에서도 다양한 포즈로 사진을 찍는 등 영천의 새로운 명소로 각광받고 있다.
금호강 둔치 꽃밭에는 보라색 유채뿐만 아니라, 산책로를 따라 알록달록 5월의 장미와 꽃양귀비, 붉은인동도 만개해 방문객들을 반기고 있다. 
 
경북동부 관리자 기자  d3388100@hanmail.net
- Copyrights ⓒ경북동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동정
이 사람
데스크 칼럼
가장 많이 본 뉴스
회사소개 구독신청 광고문의 제휴문의 기사제보 개인정보취급방침 윤리강령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상호: 경북동부신문 / 주소: 경상북도 영천시 최무선로 280 / 발행인.편집인: 양승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양승원 / 편집국장 최병식 / 논설주간 조충래
mail: d3388100@hanmail.net / Tel: 054-338-8100 / Fax : 054-338-813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264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