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11-16 오후 05:51:4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칼럼일반
  최종편집 : 2018-11-16 오후 05:51:45
출력 :
[칼럼일반] [이규화 칼럼]-임란 영천성 수복 대첩, 우리는 무엇을 기억하고 배워야 하나?
이런 장쾌한 승리는 역사상 보기가 드물다.‘성을 포위하여 화공으로 공격하니 왜군들이 불에 타고 물에 빠져 죽은 자가 무수히 많았으며, 거두어 들인 적의 수급만 517과에 달했다.’ ‘1,000 여명의 왜군 중 살..
경북동부 관리자 기자 : 2018년 11월 15일
[칼럼일반] 메이칭의 말(馬) 이야기(13)
 개주성(盖州城, 가이저우, 랴오닝(遼寧)성 하이청(海城)현 서남부의 도시) 동쪽 8리 정도에 크지도 않고 작지도 않은 산골이 있는데, 사람들은 호두마욕(虎斗馬峪)라고 부른다. 이 마을 이름에 관한 ..
경북동부 관리자 기자 : 2018년 11월 15일
[칼럼일반] [데스크 칼럼]-언제까지 기다려야 하는가?
 지난달 열린 영천시의회 제195회 임시회 본회의 시정질의에서 조영제의원이 한 발언중에 생각나는 것이 있다. 김영석 전임 시장이 어느 지방신문과의 퇴임 직전 인터뷰에서 미래 100년 먹거리와 좋은 일자리..
경북동부 관리자 기자 : 2018년 11월 15일
[칼럼일반] 메이칭의 말(馬) 이야기(14)
【露马脚】는 ‘탄로 나다. 정체를 드러내다.’라는 뜻을 지니고 있는데, 부주의로 원형이 드러나는 것을 露马脚(로마교)라 부른다. 그러면, 露马脚라는 말은 어떻게 나온 것인가? 여기에는 두..
경북동부 관리자 기자 : 2018년 10월 25일
[칼럼일반] [데스크 칼럼]-갈등을 해결하는 방법
 세상 살아 가면서 나와 같은 생각을 하고 있는 사람은 많지 않다. 사람들은 서로 다른 환경속에서 독특한 문화와 가치관을 가지고 살아왔고 또 살고 있다. 따라서 나와 다른 가치관을 가진 것을 당연히 받아..
경북동부 관리자 기자 : 2018년 10월 17일
[칼럼일반] 메이칭의 말(馬) 이야기(12)
 앞서 말했듯이 중국에서의 말은 농사용으로 이용되고 교통수단으로 이용되며 식용으로도 이용되기도 했던 사람들의 생활 속에서 아주 밀접하게 함께 지냈던 가축이었다. 또한 신마(神馬)나 비마(飛馬)로 신..
경북동부 관리자 기자 : 2018년 10월 04일
[칼럼일반] 메이칭의 말(馬) 이야기(11)
 중국에서도 한국과 같이 십이지 즉 해마다 그 해의 동물로 띠를 나타내는데, 한국과 중국은 같은 십이지를 나타낸다. 동물로 한해를 대표하는 것이 재미있는데, 말이 띠 동물로 된 중국 이야기를 해보려고 ..
경북동부 관리자 기자 : 2018년 09월 19일
[칼럼일반] [여여칼럼]-찰나에도 깨어 있기를
 집짓는 작업 현장에서 일어난 일이다. 방바닥 단열을 위해 스치로폼을 깔아야하는 공정이 있다. 온 장을 깔아나가다보면 부분 부분에 맞추어 퍼즐 맞추듯이 잘라 넣어야 하는 부분이 생긴다. 100mm 두꺼운 ..
경북동부 관리자 기자 : 2018년 09월 12일
[칼럼일반] 메이칭의 말(馬) 이야기(10)
 위대한 장군에게는 그를 전쟁에서 이기게 해준 아끼던 애마들이 있었다. 교통과 전쟁의 많은 부분을 말에 의지했던 그 옛날에는 당연히 말이 아주 중요했으리라 짐작한다. 장군과 죽는 순간까지 함께 한 말..
경북동부 관리자 기자 : 2018년 09월 12일
[칼럼일반] 아름다운 추억이 된 지난 일년의 시간들 (마지막 우슈 칼럼을 쓰면서…)
 한참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던 일년 전, 태어나 처음으로 칼럼을 쓸 수 있겠느냐는 제안을 받았다. 누군가가 쓴 글이 또다른 누군가에게 즐거움을 주고, 감동을 느끼게 하고, 다른 한편으로는 정보를 주는 것..
경북동부 관리자 기자 : 2018년 09월 05일
[칼럼일반] [독자기고]-간호사가 24시간 돌보는 “간호·간병 통합서비스”
온 국민을 불안에 떨게 하였던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메르스가 2015년 5월 20일 처음 발병하여 그 해 7월 28일 잠정 종식선언을 할 때까지 확진자가 186명, 격리 해제자가 16,693명, 확진자 중 사망자가 36..
경북동부 관리자 기자 : 2018년 08월 29일
[칼럼일반] 메이칭의 말(馬) 이야기(9)
세계10대 경마장 중 아홉 번째인 가장 민족풍이 강한 마경기장인 내몽고 석림곽륵(锡林郭勒盟)경마장으로 가려고 한다. 가장 먼저 표준화 되었다고 불리는 마경기장인 내몽고 석림곽륵경마장은 아시아에서 ..
경북동부 관리자 기자 : 2018년 08월 29일
[칼럼일반] 가자 인도네시아로~~ (아시안 게임 in 인도네시아 )
 열대지역을 방불케 하던 더위가 어느 정도 가시고 가을이 오고 있음을 느끼고 있을 이 때,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와 팔렘방 지역에서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 게임’이 시작 되었다. 45개국, 40..
경북동부 관리자 기자 : 2018년 08월 22일
[칼럼일반] [칼 럼]-찜통 더위 단상 !!
 한 달째 폭염이 이어지고 있다. 한반도뿐만 아니라 북반구 전체가 열섬처럼 뜨거워진 것 같다. 찜질방을 유난히 좋아하는 내 친구 김 여사도 이런 더위는 처음 본다며 연신 에어컨만 찾고 있다.벌통처럼 다..
경북동부 관리자 기자 : 2018년 08월 09일
[칼럼일반] [김미경의 중국이야기]-메이칭의 말(馬) 이야기(7)
 이번에는 일곱 번째 경마장을 알아보려고 하니, 저 멀리 미국으로 떠나보자.  미국에서 가장 지명도 높은 Kentucky Derby (매년 미국 켄터키 주 베르겐 경마장에서 열리는 경마 대회) 경기 개최지인 미국..
경북동부 관리자 기자 : 2018년 08월 09일
[칼럼일반] 나는야, 청소년 국가대표! (브라질 청소년 우슈 대회를 가다)
 연일 30도를 훨씬 웃도는 무더위에 웬만해서 선풍기도 틀지 않던 내가 선풍기를 뛰어넘어 에어컨을 틀어놓고 ‘덥다, 더워’를 입에 달고 생활하고 있다. 남미와 동남아시아의 습한 더위만큼 할까 싶지만 올..
경북동부 관리자 기자 : 2018년 08월 02일
[칼럼일반] 나는 홍콩으로 떠났다! (체육회 임원들과의 외출)
 올해는 유난히 날씨가 변덕스럽다는 것을 느낀다. 봄을 제대로 느끼기도 전에 추위와 더위가 반복되 었다가 많은 지역에서 비로 인해 피해를 입었다는 뉴스를 보게 될 때쯤, 다시 무지막지한 더위가 사람들..
경북동부 관리자 기자 : 2018년 07월 19일
[칼럼일반] 메이칭의 말(馬) 이야기(6)
 다섯 번째는 일본으로 가보자. 세계 최대 텔레비전 스크린을 보유한 동경 경마장((東京競馬場)이다. 동경 경마장은 일본 동경 후추시(府中市)에 위치하는 마경기장인데, 이 경기장의 속칭은 ‘후추 경마장’..
경북동부 관리자 기자 : 2018년 07월 11일
[칼럼일반] [기고]-정전협정과 유엔군 참전의 날을 기리며
 다가오는 7월 27일은 정전협정 65주년 및 유엔군 참전의 날이다. 정전협정은 6․25전쟁의 정지와 평화적 해결이 이루어질 때까지 한국에서의 적대행위와 모든 무장행동의 완전한 정지를 목적으로, 1..
경북동부 관리자 기자 : 2018년 07월 11일
[칼럼일반] 나는야 제 2의 우슈인~
 우슈의 수많은 시합과 행사를 주관하는 우슈협회에는 생각보다 많은 직원이 있지 않다.  열명도 되지 않은 인원의 직원들이 매일 분주하게 때로는 일주일 이상을 잔업을 하기도 하면서 수많은 행사와 ..
경북동부 관리자 기자 : 2018년 07월 04일
   [1]  [2] [3] [4] [5] [6] [7] [8] [9] [10]       
동정
이 사람
데스크 칼럼
가장 많이 본 뉴스
회사소개 구독신청 광고문의 제휴문의 기사제보 개인정보취급방침 윤리강령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상호: 경북동부신문 / 주소: 경상북도 영천시 최무선로 280 / 발행인.편집인: 이도협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도협 / /편집국장 최병식 / 논설주간 조충래
논설실장 박경수 / mail: d3388100@hanmail.net / Tel: 054-338-8100 / Fax : 054-338-813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264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